로고

출범 2년 국가물관리위원회…협치·소통의 통합물관리 추진

“통합물관리 비전·이념 국민체감 위한 ‘유역물관리종합계획’ 수립 차질없이 진행”

운영자 | 기사입력 2021/08/27 [22:48]

출범 2년 국가물관리위원회…협치·소통의 통합물관리 추진

“통합물관리 비전·이념 국민체감 위한 ‘유역물관리종합계획’ 수립 차질없이 진행”

운영자 | 입력 : 2021/08/27 [22:48]

출범 2주년을 맞은 대통령 직속 국가물관리위원회는 지난 2년 동안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참여와 소통을 토대로 제1차 국가물관리기본계획을 심의·의결하는 등 협치와 소통의 통합물관리를 실현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국가물관리위원회는 출범 2주년을 맞아 그동안의 주요 성과를 제시하고 이미 수립한 국가 물관리 계획을 각 유역별로 구체화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2018년도에 제정된 ‘물관리기본법’에 따라 물관리 관련 정부 및 학계·시민사회 등 사회 각계를 대표하는 47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지난 2019년 8월 27일에 출범했다.

 

위원회는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참여와 소통하면서 국가 차원의 물 관련 주요 정책과 현안을 심의·의결하고 물 분쟁을 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해왔다.

 

  ©



올해는 4대강의 자연성 회복을 위한 금강과 영산강 보 처리방안을 심의·의결했고 안정적인 수자원 확보를 위해 한강·낙동강 유역물관리위원회에서 각각 한강과 낙동강 취·양수장 시설개선안을 마련했다.

 

6월에는 향후 10년간의 우리나라 통합물관리 정책을 이끌 이정표인 제1차 국가물관리기본계획도 확정했다.

 

7월에는 ‘낙동강 통합물관리 방안’을 심의·의결했으며 학술·시민·농민단체 등과의 간담회 및 하천정책 토론회 등을 개최해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또 9개 공공·연구기관과 통합물관리 협의체를 구성해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하는 등 물 분야 거버넌스 체계 구축에도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 위원회는 국가 단위의 물관리 비전이 각 유역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허재영 국가물관리위원회 민간위원장은 “앞으로는 지속가능한 통합물관리의 비전과 이념이 유역 단위에서 실현돼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물관리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유역물관리위원회별로 내년 6월까지 유역물관리종합계획 수립을 차질없이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위원회는 출범 2주년을 맞아 이날 ‘제1기 국가물관리위원회 대학생 기자단’의 발대식을 메타버스 플랫폼인 ‘게더타운(Gather Town)’을 활용해 진행한다.

 

제1기 대학생 기자단은 내년 1월까지 위원회 소식과 함께 물에 대한 여러 정보를 국가물관리위원회 누리집(water.go.kr),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전달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정치/행정 많이 본 기사